최종편집 : 2021.10.14 17:32 |
배틀필드(BATTLE FIELD) 화려한 개막, 이고르 시비리드 케이지 영웅 등극
2017/03/19 13:3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배틀필드 메인이벤트 igor svirid (3).jpg

신생 종합격투기(MMA) 배틀필드(BATTLE FIELD) 개막전이 18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케이지 영웅의 탄생을 예고한 배틀필드 개막전에서는 베테랑 파이터들의 치열한 격전 메인 이벤트(Main Event) JOE RAY vs IGOR SUIRID와 여성 파이터 JESSICA ROSE CLARK vs SARAH KAUFMAN의 혈전 코메인 이벤트(CO-Main Event) 등이 펼쳐졌다. 

배틀필드 언더카드 1경기_00 (1).jpg
 
배틀필드 언더카드 2경기_00 (1).jpg

경기는 언더카드(Undercard)부터 진행되었다. 5분 2라운드로 진행된 경기에서 5명의 승자가 탄생했다. 블루코너 박준성(대한민국) vs 레드코너 우성후(대한민국) 1경기에서는 닥터스톱에 의해 레드코너 우성후가 승리했다. 블루코너 양성운(대한민국) vs 레드코너 정운석(대한민국)의 2경기에서는 블루코너 양성운이 승리했고, 블루코너 김성우(대한민국) vs 레드코너 홍성호(대한민국) 3경기에서는 1라운드 중 게임아웃, 서브미션에 의해 레드코너 홍성호가 승리했다. 블루코너 김주환(대한민국) vs 레드코너 알렉스 쉴드(ALEX SCHILD, 미국) 4경기에서는 ALEX SCHILD(USA)가 승리를 거두었고, 언더카드 마지막 라운드인 블루코너 요시다 마코토(YOSHIDA MAKOTO, 일본) vs 레드코너 쵕지우(CHENGJIE WU, 중국)의 5경기에서는 게임아웃 서비미션에 의해 레드코너 쵕지우가 승리했다.

배틀필드 스페셜매치 주짓수_00.jpg
 
배틀필드 스페셜매치 주짓수_01.jpg

6경기는 스페셜 매치(Special Match), 10분 1라운드 주짓수 경기로 펼쳐졌다. 블루코너 최원기(CHAE WANGI, 대한민국) vs 레드코너 제프 글로버(JEFF GLOVER, 미국)의 대결은 서브미션 룰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곧바로 이어진 메인카드(Main CARD) 첫 대결은 블루코너 이동주(LEE DONGJOO, 대한민국) vs 레드코너 자가벡 에밀베코프(ZHYRGALBEK EMILBEKOV, 러시아)의 대결이었다. 5분 3라운드 경기에서 승리를 차지한 선수는 심판 전원일치 판정을 쟁취한 레드코너 ZHYRGALBEK EMILBEKOV였다.

배틀필드 메인카드 안종현 Raja shippen_대표.jpg
 
배틀필드 메인카드 이동주 zhyrgalbek emilbekov_01.jpg
 
배틀필드 메인카드 이동주 zhyrgalbek emilbekov_03.jpg

메인카드 두 번째 경기인 블루코너 안정현(ANN JEONGHYEON, 대한민국) vs 레드코너 라자 스핀(RAJA SHIPPEN, 미국)의 대결에서는 압도적 경기를 선보인 레드코너 라자 스핀이 승리했다.

메인카드 세 번째 경기 블루코너 고칸 타킬마즈(GOKHAN TURKYILMAZ, 오스트레일리아) vs 레드코너 티렉 마샤라포브(TILEK-MASHRAPOV, 러시아)의 대결은 경기 시작과 동시에 선언된 레프리 스탑으로 레드코너 티렉 마샤라포브가 승리를 차지했다.

메인카드 마지막 경기는 블루코너 요셉 웰비(YOUSSEF WEHBE, 레바논) vs 레드코너 조지 마카코 패티노(JORGE "MACACO" PATINO, 브라질)의 대결이었다. 두 선수의 대결은 서브미션에 의한 레프리 스탑으로 조지 패티노가 승리했다.

배틀필드 코메인 이벤트 JESSICA Rose clark vs sarah kaufman_10.jpg
 
배틀필드 코메인 이벤트 JESSICA Rose clark vs sarah kaufman_04.jpg
 
배틀필드 코메인 이벤트 JESSICA Rose clark vs sarah kaufman_08.jpg

여성 파이터들의 치열한 접전 코메인 이벤트(CO-Main Event)도 펼쳐졌다. 블루코너 제시카 로즈 클락(JESSICA ROSE CLARK, 오스트레일리아) vs 레드코너 사라 카프만(SARAH KAUFMAN, 캐나다)의 대결은 시종일관 우세한 경기를 펼친 여성 밴텀급 초대 챔피언 사라 카프만이 심판 전원일치 판정을 얻어내며 승리를 차지했다.

사라 카프만은 승리가 확정된 후 “감사합니다. 코리아”라고 한국말로 승리의 인사를 전했다. 그녀는 “부상으로 인해 한 동안 쉬었던 내가 오늘 이곳에 오게 된 이유는 넘버 원임을 다시 한 번 증명하고 싶은 마음이 있었기 때문이다. 선수로나 혹은 팬미팅으로 한국에 다시 올 계획이고, 배틀필드에도 다시 참가할 계획이다. 캐나다부터 자신을 이곳까지 오게 해 준 배틀필드 관계자 분들과 함께 해 준 아담 코치에게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하고 싶다. 그와 함께 앞으로도 멋진 경기를 펼쳐 보이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제시카 로즈 클락은 “사라 선수의 우승을 축하한다. 내가 이겼다면 더 좋았겠지만, 경험이 풍부한 선수를 상대로 판정을 이끌어 냈다는 것 만으로도 만족스러운 경기였다. 한국 팬에게 정말 감사인사를 전하고 싶다. 오늘은 패배했지만 다시 한 번 한국에서 멋진 경기를 선 보이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배틀필드 메인 우승 igor svirid 인터뷰.jpg
 
배틀필드 메인이벤트 igor svirid (1).jpg
 
배틀필드 메인이벤트 igor svirid (2).jpg

케이지 영웅의 탄생 배틀필드(BATTLE FIELD)의 하이라이트 경기인 메인 이벤트(Main Event)는 기대만큼 화려하고 강렬했다. 블루코너의 조 레이(JOE RAY, 미국) vs 레드코너 이고르 시비리드(IGOR SUIRID, 카자흐스탄)의 3라운드 경기는 1라운드 레프리 게임아웃 선언으로 종료되었고, 서브미션으로 인해 ONE FC 미들급 챔피언 출신 이고르 시비리드의 승리로 마무리 되었다.

배틀필드(BATTLE FIELD) 최강자 자리에 오른 이고르 시비리드는 “한국에서 오랜만에 승리하게 되어 기쁜 마음이다. 배틀필드에서 다시 한 번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 저를 응원해 주신 모든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조 레이 선수는 “한국에서 경기에 임하는 것이 꿈이었는데 그것이 이루어져 기분이 좋다. 배틀필드의 훌륭한 대우에 감사드린다. 오늘 경기는 굉장히 좋은 경험이었다. 한국 팬에게 큰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배틀필드 사이보고 사인회.jpg
 
배틀필드 사인회 (1).jpg

이 날 현장에서는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되었다. 우선 여성 MMA에서 체급을 불문하고 12년 째 무패를 기록하며 최강자로 군림해 온 크리스 사이보그(Cris Cyborg)와 전 UFC 라이트급 챔피언’ 벤 헨더슨(Ben Henderson)의 팬 사인회가 열려 경기장을 찾은 수 많은 MMA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벤 헨더슨(Ben Henderson)은 “배틀필드에 참가하게 되어 영광이다. 이 곳에 자리하고 있는 모든 분들과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 배틀필드와 앞으로도 함께 하고 싶다. 여기 있는 모든 선수들, 열심히 노력해 이 자리에 온 만큼 최선을 다해 멋진 모습을 보여주기 바란다.”고 말했으며, 크리스 사이보그(Cris Cyborg) 역시 “이 자리에 와 주시고 함께 해 주셔서 감사하다. 한국은 첫 방문인데, 좋은 인상을 받았다. 한국은 참 멋진 나라인 듯 하다. 앞으로도 배틀필드의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하고 싶다. 선수들 모두 앞으로도 멋진 경기 보여주기 바란다.”고 축하인사를 전했다.

배틀필드 겜블러크루 공연_03.jpg
 
배틀필드 제이블랙 공연_04.jpg

현창을 찾은 관람객을 위한 축하공연도 화려했다. R&B 보컬리스트 신나라와 세계 정상급 비보이팀 겜블러크루 (GAMBLERZ CREW) 그리고 힙합댄서 제이블랙의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먼저 무대에 오른 신나라는 리한나의 ‘돈 스탑 더 뮤직(Don’t Stop the Music)’과 자신의 신곡 '마비(paralysis)'를 열창했다. 2002년 결성되어 2017년 현재까지 최정상 자리를 유지하고 있는 세계적인 비보이팀인 겜블러크루(GAMBLERZ CREW)는 다이나믹하고 강렬한 퍼포먼스로 관람객의 시선을 사로잡았고, 댄싱9과 마리텔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제이블랙이 등장 멋진 힙합댄스를 선 보였다.

배틀필드 옥타곤걸.jpg

배틀필드(BATTLE FIELD) 주최사 옥타곤홀딩즈 이용우 대표는 “이제 이종격투기는 명실상부한 하나의 스포츠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그 부흥에 힘입어 배틀필드는 새로운 도약을 위해 한 걸음 다가섰다. 지금까지 기존 종합격투기와는 다른 혁신적인 퍼포먼스와 경기력으로 글로벌 단체로 성장할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국내와 전 세계 선수들의 꿈을 이룰 수 있는 무대를 만들어 드릴 것을 약속한다. 또한 국내 메이저 미디어인 MBC 스포츠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종합격투기의 새로운 콘텐츠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국내, 아시아 및 전 세계 여러 지역의 종합격투기 선수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라고 개막 인사를 전했다.

[ 이수진기자 lsjblue74@gmail.com ]
이수진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bslsj774@naver.com
WithLeisure - 위드레저(www.withleisure.co.kr) - copyright ⓒ WithLeisure.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BEST 뉴스

WithLeisure BEST 뉴스
골프, 차박, 캠핑카 정보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172길 53, 2층(신사동, 인륜빌딩)
     등록번호 : 서울 아02855 , 사업자등록번호 : 211-10-39502 
     대표전화 : 010-2542-9700  | 발행인,편집인 : 이수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수진
     Copyright ⓒ 2013 withleisure.co.kr All right reserved.
    WithLeisure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