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2 19:44 |
2024 오네 슈퍼레이스 개막전, 정의철 포디움 정상 차지
2024/04/21 15:4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2024 슈레 슈퍼6000.jpg

 

정의철이 빗줄기를 뚫고 개막전 우승을 차지했다. 


20일(토) 경기도 용인의 에버랜드 스피드웨이(4.346km)에서 펼쳐진 2024 오네(O-NE)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슈퍼 6000 클래스 1라운드에서 올 시즌 가장 유력한 시즌 챔피언 후보로 꼽히는 정의철(서한GP) 선수가 포디움 정상에 오른  .

 

2024 슈레 체커기.jpg

 

폴 포지션(예선 1위)은 수중전에 강항 황진우(준피티드 레이싱)가 잡았다. 오전부터 많은 비가 내린 탓에 방효벽에 레이싱 차량이 충돌하는 등 많은 드라이버가 적응하는 데 애를 먹었다. 황진우는 불안정한 환경 속에서 가장 빠르게 달렸다. 유독 수중전에서 강한 모습을 보였던 그는 이번에도 강세를 보이며 최선두 그리드에 안착했다. 


하지만 결승 시작과 함께 대혼전에 빠졌다. 첫 번째 랩부터 황진우가 삐끗한 틈을 타 김중군(서한GP)이 선두로 뛰어올랐다. 선두 자리는 10번째 랩에서 한 차례 더 뒤바뀌었다. 2위로 달리던 정의철이 소속팀 동료 김중군을 추월했다. 이후 매 랩 조금씩 조금씩 격차를 벌여나갔다. 


하지만 변수가 발생했다. 로터 통추아(AMC 모터스포츠)의 차량이 방호벽에 부딪히면서 SC(Safety Car)가 발동된 것이다. 2위와의 간격이 좁혀지는 정의철에게는 최악의 순간이었다. 이 상황에 대해 정의철은 “하늘이 무너지는 거 같았다”며 “사실 이때 황진우 선수 얼굴이 가장 먼저 떠올랐다. 황진우 선수가 붙을 거로 생각했는데, 팀 동료인 김중군 선수가 붙어있어 조금은 마음이 놓였다”고 회상했다. 

 

2024 슈레 정의철.jpg

 

이후 정의철은 침착함을 잃지 않고 가장 먼저 체커기를 받는 주인공이 되는 것은 물론 결승에서 가장 빠른 랩 타임을 기록한 선수에게 수상하는 CJ대한통운 패스티스트 랩 어워드(Fastest Lap Award)’ 몫까지 챙기면서 드라이버 포인트 1점을 추가 획득했다. 


경기 후 정의철은 “개막전 우승은 드라이버라면 누구나 꿈꾸는 계획이다. ‘기쁘다’라는 표현 이외에 생각나는 표현이 없다”며 “보통 스타트할 때 안쪽으로 몰리는 경향이 있는데, 바깥쪽 선택한 게 좋은 포인트였다. 노면에 오일이 뿌려지면서 페이스가 떨어졌는데, 조금 더 침착하게 탔던 게 주효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2024 슈레 포디움.jpg

 

이로써 정의철은 슈퍼 6000 통산 6승을 챙기게 됐다. 개막전부터 시즌 챔피언 후보다운 모습을 발휘하면서 시즌 초반 우승 경쟁에 불을 붙였다. 약 10년 만에 친정팀에 복귀한 그는 팀에게도 좋은 선물을 안겼다. 


이번 개막전은 더블 라운드 형식으로 펼쳐진다. 2라운드가 곧바로 이어진다. 21일 같은 장소인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다시 한번 서킷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2024 슈레 그리드.jpg

 

[ 이수진 기자 lsjblue74@gmail.com ]
이수진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bslsj774@naver.com
WithLeisure - 위드레저(www.withleisure.co.kr) - copyright ⓒ WithLeisure.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584 6층 358호(논현동, 성일빌딩)
     등록번호 : 서울 아02855 , 등록연월일 2013.10.30 , 사업자등록번호 : 211-10-39502 
     대표전화 : 010-2542-9700 | 발행인,편집인 : 이수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수진
     Copyright ⓒ 2013 withleisure.co.kr All right reserved.
    WithLeisure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